”독도는 한국땅” 주장 일본 학자 ”일본 영사가 경고” - 독도수호대
2018년08월15일wed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독도/동해
독도/동해
일본은 지금
국제
기획/연재
칼럼
역사NGO
독도수호대 홈 > 소식 > 독도/동해
2013년05월25일 23시48분 2160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독도는 한국땅” 주장 일본 학자 ”일본 영사가 경고”
부산의 호텔 방문 ”유감, 자숙하라” 서한 전달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독도 방문 일본학자에게 전달된 경고 서한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25일 오후 독도가 한국땅이라 주장하며 지난 23일 독도를 방문했던 일본인 학자들이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독도 방문 후 일본 영사가 경고성 발언을 했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이들이 영사로부터 경고와 함께 받았다는 서한. 12줄 짜리 짧은 서한에는 "일본인이 한국을 거쳐 독도로 가는 것은 자숙해야 하고(첫번째 문단), 독도가 일본 고유영토라는 것을 교육했는데도 일본국민으로 할 수 없는 일을 했다(둘째 문단)"면서 "일본정부의 입장을 생각하지 않아 유감(셋째 문단)"이라는 취지의 내용이 담겨있다. /사진 연합뉴스
독도가 한국땅이라고 주장하며 지난 23일 독도를 방문한 일본인 학자들이 "독도 방문 후 일본 영사가 '일본인으로서 올바른 행동을 한 것인지 자숙하라'며 경고성 발언을 했다"고 25일 주장했다.

구보이 노이로 모모야마 학원대학 전 교수와 구로다 요시히로 오사카 쇼인 여자대학 강사는 이날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자신을 오오츠카 다케라고 밝힌 일본 수석 영사 등 2명이 '입국 목적을 위반한 것은 아닌지 조사하겠다'고 경고하면서 서한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일본 수석 영사가 구보이 교수 등을 방문해 경고한 것은 24일 오후 9시께로 일본 학자들이 독도 방문을 마치고 부산의 한 호텔에 도착한 직후다.

영사가 전달했다는 서한은 12줄짜리의 짤막한 글로 "당신들의 다케시마 방문은 영유권을 놓고 분쟁을 벌이는 (일본)정부의 입장에 반한다. 유감스럽고 재발방지를 요청한다"는 취지이다.

이들은 또 "독도 방문이 있기 전인 21일 새벽에도 일본 영사가 호텔로 전화를 걸어 입도하지 말 것을 요구, 이를 거부하자 '앞으로 하는 일을 모두 파악하겠다'며 경고했다"고 주장했다.
독도 방문 일본 학자 "일본 영사가 경고"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25일 오후 독도가 한국땅이라 주장하며 지난 23일 독도를 방문했던 일본인 학자들이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독도 방문 후 일본 영사가 경고성 발언을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사진 연합뉴스
구로다 요시히로 씨는 이에 대해 "가진 신념이 뚜렷해 이들의 경고 발언에도 위축됨이 없다"면서 "정부가 진정으로 다케시마를 일본 영토라고 주장한다면 일본인이 자국영토에 가는 것에 경고 발언을 하는 것이 이상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재부산일본국총영사관 관계자는 "외무성의 입장을 전달한 정상적인 업무"라고 답변했다.

구보이 교수는 또 23일 갑자기 입장을 바꾸면서 독도 입도가 불허된 사카모토 유이치 교수에 대해 "애초 우리 단체의 회원이 아니었고, 한국에 도착한 뒤에야 다케시마가 한국의 영토라는 것을 확신할 수 없다는 돌출행동을 보여 우리도 당황했다"고 전했다.

대부분 일본 역사학자로 구성된 '다케시마를 반대하는 시민모임' 소속 회원 4명은 지난 21일 부산시청에서 '독도는 한국땅'이라는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23일 일본인 최초로 독도를 방문했다.
## 관련 글 보기
”독도는 한국 땅”…日 학자들 독도서 선언
일본 지성인들 ”독도문제는 역사인식문제”
日 학자들 ”독도는 한국 땅”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연합뉴스 (tokdo@tokdo.or.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독도/동해섹션 목록으로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55409571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1]
”숙박 걱정 끝” 울릉도 최초 카라반파크 오픈 (2013-05-28 18:29:17)
”독도는 한국 땅”…日 학자들 독도서 선언 (2013-05-23 19:45:00)
단체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오류정보 제보
단체명 : 독도수호대 | 해양수산부 비영리민간단체 등록 제5호 | 고유번호 : 201-82-60719
주 소 : 03116 서울특별시 종로구 난계로29길 14 (숭인동 1375) 미광빌딩 2층 203호
전 화 : 02-3672-5733~4 | 전 송 : 02-3672-5735 | 전자우편 : tokdo@tokdo.kr
후원계좌 : 국민은행 409101-01-043664 / 농협 370-02-053861 (예금주:독도수호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